밀양형 스마트팜 기반 확대 6차산업 고도화
밀양형 스마트팜 기반 확대 6차산업 고도화
  • 이수천 기자
  • 2022.11.27 17:3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일호 시장, 시정운영 비전 제시
中企·소상공인 지원 대폭 확대
시민 편리·안전 도시구축 다짐
박일호 밀양시장이 지난 25일 제240회 밀양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한결같이 정성을 다하는 심성구지의 자세와 화합으로 단결하는 상보상성을 통한 2023년의 시정운영 비전을 제시했다. 밀양시 제공 
박일호 밀양시장이 지난 25일 제240회 밀양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한결같이 정성을 다하는 심성구지의 자세와 화합으로 단결하는 상보상성을 통한 2023년의 시정운영 비전을 제시했다. 밀양시 제공 

 

밀양시는 지난 25일 제240회 밀양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2023년도 예산안을 제출, 박일호 시장의 시정연설을 통해 한결같이 정성을 다하는 심성구지(心誠求之)의 자세와 화합으로 단결하는 상보상성(相補相成)을 통한 2023년의 시정운영 비전을 제시했다.
 
박일호 시장은 첫 번째 비전으로 먼저 미래 먹거리 산업인 나노융합 국가산단 활성화와 지역경제의 근본인 소상공인, 중소기업 자생력 강화로 활력있는 경제도시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이를 위해 나노융합 국가산단 2단계를 추진하며 수소산업을 육성하고 우수기업 및 연구기관을 유치해 밀양의 전반적인 청년문제, 인구문제를 해결할 방침이다.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도 대폭 확대할 예정이다.
 
두 번째로 스마트 6차 농업수도 완성을 위해 스마트팜 혁신밸리와 연계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농업을 위해 밀양형 스마트팜 기반을 확대하고 밀양물산 중심의 6차산업을 더욱 고도화할 계획이다.
 
세 번째로 밀양다움을 담은 관광 인프라 조성으로 경제와 연결되는 문화관광산업 발전이다. 농어촌관광휴양단지와 권역별 관광벨트를 완성하고 차별화된 지역특화 관광지 조성과 지역문화예술 활성화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네 번째로 시민 모두에게 편리하고 살고 싶은 안전한 도시 구축을 다짐했다.
 
강력한 방역체계 구축과 사고 및 재해예방활동을 특히 강조하고 시민편의를 위한 밀양형 교통체계 구축과 아름다운 도심 조성으로 도시 경쟁력 강화에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다섯 번째로는 전 생애 주기별 교육·복지정책으로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희망도시를 조성하고 마지막으로 시민이 주인되고 시민이 중심되는 행복한 도시를 만들겠다고 했다.
 
한편 시는 이날 발표한 2023년도 비전 추진을 위해 금년 대비 13.3% 증액된 1조 666억원 규모의 내년도 본예산을 △사회복지 분야에 가장 많은 2,420억원(25.2%) △농림해양 수산부문 1,466억원(15.3%) △국토 및 지역개발비 1,083억원(11.3%) △문화관광 분야 841억원(8.8%) 등으로 편성해 밀양시의회에 제출했다.이수천기자 news8582@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